상단여백
HOME 문화ㆍ스포츠 문화ㆍ예술
불기 2562년 도갑사, ‘부처님 오신 날’ 봉축법회

대한조계종 도갑사는 불기 2562년 ‘부처님 오신 날 ’을 맞아 지난 22일 대웅보전 앞에서 봉축법요식을 열었다.

올해 지방선거 관련 각 당 및 무소속 출마자들이 대거 도갑사를 찾았으며 황인섭 군수권한대행, 임철호 영암체육회부회장, 김한남 문화원장, 일반신도 50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타종의식인 사물전타를 시작으로 삼귀의례 , 반야심경 봉독에 이어 육법공양, 관불의식,  찬탄경문 봉독, 장학금 전달, 지역 초중고생 17명에 대한 장학금 전달식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설도 주지스님은 봉축사에서 “우리는 하늘과 땅을 아끼고 무릇 생명과 이웃들에 대한 자비로운 마음을 전통유산으로 물려받은 주인공들이다”면서 “고통의 바다 아닌 곳 어디에도 찾을 수 없지만 지혜로운 마음과 자비로 세상을 밝히고 고통받는 이웃과 함께 하는 우리가 미래의 부처이다”고 말하며 모든 사람들의 행복을 기원했다.

도갑사보현거사회 조영현 회장은 환영사에서 “오늘은 사바세계를 불국정토로 만드는 것을 다짐하는 자리이며 부처의 가르침인 자타불이로 이웃을 돕는 정신으로 따뜻한 사회를 만드는데 모두들 앞장서 달라”고 말했다.

봉축법요식이 끝난 후 참석자들은 점심공양을 나누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