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 행정
영암군, 공공 무선인터넷 구축사업 마쳐주요 체육시설 등 8곳, 이달 초 서비스 개시

영암군은 2018 전남체전 개최군의 위상을 높이고 영암을 방문하는 관광객을 위한 서비스 제공과 군민들의 통신비 부담완화를 위해 주요 체육시설과 관광지에 공공 무선인터넷(Wi-Fi) 구축사업을 추진, 이달 2일부터 정식 서비스에 들어갔다.

이번에 공공 무선인터넷 구축사업을 마친 곳은 영암국민체육센터, 종합스포츠타운, 공설운동장, 영암실내체육관, 삼호종합문화체육센터, 왕인박사유적지, 도기박물관, 기찬랜드 등 다중 이용시설 8곳으로 관광객과 군민 누구나 무료로 사용할 수 있도록 공공와이파이 설치를 마쳤다.

공공와이파이 이용은 스마트폰과 태블릿PC, 노트북에서 와이파이를 켜고 ‘Yeongam Free wifi’를 선택하면 영암군 홍보 이미지가 화면에 표시된 후 접속되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영암군 공공와이파이 스티커를 별도로 부착해 청소년 등 많은 군민들이 공공와이파이 서비스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했다.

영암군은 지난 2014년부터 공공기관, 시외버스 정류장, 복지시설, 관광지 등 28개소에 공공 와이파이 구축사업을 마친데 이어 올해부터 2019년까지 도갑사, 월출산국립공원 야영장 등에 공공무선인터넷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