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영암사람들
“면민중심, 희망서호 밑거름에 노력”■ 김광호 서호면장

“고향에 발령받은 만큼 봉사하고 화합하는 서호면을 만들어 군정 목표인 ‘하나된 군민 풍요로운 복지영암’을 실현하는데 힘을 보태겠습니다”

5급 사무관에 승진 임용된 김광호(52) 서호면장은 “행정의 최일선 기관인 면에서 주요시책 추진과 주민의 다양한 의견수렴을 통해 활기찬 군정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뒷받침하고 한마음 한뜻으로 면민중심, 희망서호 실현을 위해 밑거름이 되고자 한다“고 말했다.

서호면 소산리가 고향으로 군의회 사무팀장, 재무과 경리팀장, 기획감사실 규제개혁팀장을 거쳐 승진과 동시에 고향 면장으로 부임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