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ㆍ스포츠 스포츠
시니어 바둑, 영암월출산팀 단체전 4위대회 MVP에 KH에너지 조치훈 9단

지난 11월 30일 2017년 한국기원 총재배 시니어 바둑리그가 폐막식을 가지며 마무리 됐다.

이번 폐막식은 시니어 바둑리그에 참가한 7개팀이 참가한 가운데 7월 개막이후 42경기 126국의 정규시즌과 상위 4팀의 포스트시즌을 끝내며 대장정을 마무리 했다.

영암월출산팀은 한상열 감독을 비롯 김종수, 오규철, 김동면, 노영하 선수로 구성된 선수단이 이번 리그에 출전했으며, 조직력과 열정을 바탕으로 치열한 승부를 펼쳐 4위의 성적을 올렸다.

시즌 MVP는 KH에너지 조치훈 9단, 다승상은 상주 곶감 서봉수 9단(8승3패)과 삼척 해상케이블카의 조대현 9단(8승4패)이 공동 수상했다. 개인상 시상 후 열린 단체 시상식에서는 우승팀 KH에너지가 챔피언 트로피와 함께 3천만원의 우승상금을, 2위 상주곶감이 1천500만원의 준우승상금과 트로피를, 3위 서울 사이버오로가 1천만원의 상금과 트로피를, 4위 영암월출산팀이 500만원의 상금과 트로피를 각각 받았다.

군 관계자는 “이번 시니어바둑리그 참가를 통해 바둑 동호인들게 영암군을 알리는 마케팅 효과를 거뒀다”고 밝히며 내년 리그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전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