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ㆍ경제 경제
아시아종묘, 코스닥 입성 예고상장 예비심사…국내외서 개발기술 인정
기능성 품종 보유로 기업가치 상승 주목

농업회사법인 아시아종묘(주)(대표이사 류경오)가 코스닥 입성을 예고했다. 기술특례상장 절차를 진행 중인 아시아종묘는 지난 10월 23일 코스닥 상장 예비심사를 청구했다.

아시아종묘는 상장 예비심사 이전 나이스평가와 이크레더블 기술평가에서 AA를 받고, 국내 종자업계 최초로 ‘IR52 장영실상‘(기술혁신상)을 수상하는 등 기업가치를 높여왔다.

신용평가사의 평가대상 기술은 ‘고부가가치, 고품질의 채소 F1(1대 잡종)종자’ 개발기술로 유전적으로 다른 종자끼리 교배해 우수한 형질을 나타내는 교배종을 개발, 상용화하는 기술이다. F1종자를 개발하기 위해 유전자원을 체계적으로 수입, 관리하는 것이 쉽지 않고 품종에 따라 요구되는 조건이 매우 다르기 때문에 이를 제어할 수 있는 기술력도 보유하고 있어야 한다.

작물재배업종 아시아종묘가 코스닥 상장 이전부터 기대주로 주목을 받는 것은 아시아종묘의 주요 품종인 양배추, 풋고추, 브로콜리, 배추, 팍초이 등을 동종 경쟁업체 제품과 비교한 결과 기능성 품종으로 소비자의 만족도가 높고 가격경쟁력을 보유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기 때문이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