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교육
'氣찬 영재들' 창의적 연구 발표회초등 7, 중등 6팀 참가

영암교육지원청(교육장 안병창)은 지난 28 영암교육지원센터 시청각실에서 '2017 영암영재교육원 창의적 산출물 발표회'를 열었다.

영암영재교육원 학생, 학부모, 지도교사 100여명이 참석했으며  “플라나리아의 숨겨진 비밀” 이라는 주제를 발표한 ‘SKY’ 팀을 비롯한 총 7개의 초등 팀과 “친환경 에너지로 집 만들기”라는 주제를 발표한 ‘루미너스’ 팀을 포함한 총 6개의 중등 팀이 참가했다.

발표회는 학생들이 영재교육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산출된 결과물을 발표하고 프로젝트 학습 수행 과정을 통해 얻은 지식과 창의적인 사고를 종합적으로 표현하는 행사이다.

초등 영재교육 학생들은 1가지 이상의 과학 주제를 선정하여 프로젝트 학습을 수행했으며 중학교 2학년으로 구성된 ‘Honey Blood’팀은 영어 교과의 발표를 통해 과학, 수학 부분에만 한정된 발표회에 색다름을 제공했다.

한 학부모는 ‘학생들 스스로 연구한 과제를 바탕으로 발표하는 아이의 모습을 보고 대견하다는 생각이 들었으다. 학생들의 문화, 예술 발표회와는 다른 진지한 학술 발표의 느낌이 참 좋았다’고 말했다.

안병창 교육장은 "지금의 학생들에게는 정해진 모범 답만을 요구하는 것이 아니라 구성원 간의 상호협력을 바탕으로 과제를 스스로 해결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하나의 프로젝트를 수행하는 과정을 통해 문제해결력, 의사소통능력 등 미래 핵심역량이 신장이 될 것이고 인성교육의 효과도 얻을 수 있다“고 말했다.

영암교육지원청에서는 영재교육원과 영재학급 학생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체험활동, 지도교사의 전문성 향상을 위한 연수, 학부모 연찬회 등을 추진, 교육공동체 모두가 함께하는 영암영재교육이 되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계획이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