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ㆍ경제 경제
내년부터 이차보전금 지원대상 확대영암군, 중소기업육성기금 심의위원회

영암군은 13일 군청 낭산실에서 중소기업육성기금 운용 심의회를 갖고 지난해 기금 성과분석과 내년 기금 운용계획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6명의 심의위원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회의에서 기금운용의 적정성 검토 및 향후 발전방향 등을 논의하고 내년부터는 이차보전금 지원대상을 확대하여 더 많은 관내 중소기업에게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지원키로 했다.

영암군은 관내 중소기업 지원을 위해 그동안 출연금 및 이자수입을 재원으로 지난 2016년말 목표액 50억원의 기금을 적립했다.

이에 따라 지난 2007년부터 광주은행, 기업은행, 국민은행, 농협은행 등 8개 금융기관과 중소기업 육성자금 지원협약을 체결, 올 9월까지 616개 업체에 약 950억원을 융자 지원했다. 이에 대한 이차보전 지원사업으로 약 17억원을 지원해 중소기업의 자금난 해소에 기여하고 있다.

또한 전라남도와 연계하여 연구개발(R&D), 맞춤형마케팅, 성장전략 등 지원사업을 통해 중소기업들이 안정적인 여건 속에서 경영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 중소기업인, 금융기관 등 다양한 분야의 의견을 수렴하여 기금운용의 건전성 및 효율성 등을 높일 수 있는 방향으로 기금운용 계획을 수립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