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 정치
박준영 의원 ‘농어업재해보험법’ 개정안 대표발의재해 농어민 공정한 피해보상

국민의당 박준영 의원(영암·무안·신안)은 20일 농어업 재해보험에 지출되는 정부예산을 효율적으로 집행하고 재해 농어민에게 실질적 혜택이 돌아가도록 ‘농어업재해보험공단’ 설립을 골자로 하는 ‘농어업재해보험법’ 일부 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박 의원은 “현재 민간기관에서 농어업 재해보험을 위탁 운영하면서 보험료의 80%(국비 50%, 지자체 30%)를 정부가 지원하고 있으나 까다로운 조건 때문에 현실적인 피해보상을 받지 못해 현행 제도에 대한 농어민들의 불신이 크고, 정부예산도 비효율적으로 집행되는 일이 매년 반복되고 있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공단을 통한 운영으로, 재해 농어민에게 공정한 보상이 가능토록 하고, 재해가 발생하지 않은 경우 정부와 지자체의 지원금은 기금으로 적립할 수 있어, 장기적으로 국가예산을 절감하면서 공단의 자립과 보험료 인하가 가능하다”고 말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