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카메라고발
칡덩굴에 뒤덮인 보행로

영암군청 뒤편 한전과 KT 등을 지나는 도로의 보행로가 칡덩굴로 뒤덮여 보행자에 불편을 주고 있다.

인근에 사는 가정주부 A씨는 “학생들의 통학로이자 영암공원을 산책하는 군민들의 이용이 적지 않다”면서 “칡덩굴에 보행자가 걸려 넘어져 부상의 우려가 있고 여러 사람이 걸을 경우 덩굴 때문에 좁아진 보도를 내려와 도로를 걷다가 교통사고를 당할 수 있다”며 빠른 조치를 바랐다.

그러면서 “잘 보이지 않는다고 내버려 두지 말고, 정말 군민을 위한 현장행정을 펼쳐주기를 바란다”고 꼬집었다.              

김진혁  zzazzaro@naver.com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