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민기자 읍면소식
시종면, 농번기 마을 공동급식 시작관내 29개 마을 대상

시종면은 농번기철 바쁜 일손을 덜어주고 농업인의 건강을 함께 챙기는 마을 공동급식을 지난 4월 28일부터 본격 시작했다.
시종면은 지난해 18개 마을에서 11개 마을이 늘어난 29개 마을을 대상으로 마을 공동급식 사업을 추진한다.
마을 공동급식 사업은 급식시설을 구비하고, 부녀회 등 여성 농업인 조직이 활발하게 운영된 20인 이상 급식이 가능한 마을이면 매년 1월~2월 신청을 받아 선정된다. 선정된 마을에는 조리원 인건비와 부식비 각 100만원이 지원되고 상반기 중 마을별 희망시기에 따라 25일간 공동급식을 하게 된다.
시종면 내동3리 최정례씨는 “떡과 음식을 준비하느라 고생도 있었지만 부녀회원들이 서로 도와 행사를 원활하게 치를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여성 농업인의 가사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부녀회원들이 힘을 모아 공동급식을 알차게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문길만 시종면장은 “내년도에 많은 마을이 공동급식에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홍보와 더불어 농번기철 마을 공동급식이 효율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지원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점수  kjs0525@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점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