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ㆍ경제 농업
농협 시종서 농촌일손 돕기 봉사활동

농협 영암군지부(지부장 서옥원)는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14일 시종면 일원에서 영암관내 임직원 약 3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농촌일손 돕기에 나섰다.
이날 일손돕기에 나선 농가는 올해 불의의 농작업 사고로 의식불명인 상태로 입원 중인 월출산농협 조합원의 인삼밭 차광막 설치 및 비닐하우스 멀칭·잡초 제거작업을 도왔다.
농협 영암군지부는 영농철 인력이 부족한 농촌현장에 농협 임직원이 직접 일손이 되어 농가에 도움을 주기 위해 영농철인 4월부터 11월까지 지속적으로 실시한다.
농촌일손 돕기는 매년 전국 동시 범 농협 차원에서 실시하고 있다.
서옥원 지부장은 “농촌인구 감소와 인구 고령화로 농촌지역에 갈수록 영농인력이 줄어들고 있다”며 “일손이 부족한 농촌지역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 위해 우리농협 임직원들이 힘을 모아 적극적으로 농촌 일손돕기에 나서겠다”고 약속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