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민기자 읍면소식
시종면, 터미널 교통섬 새 단장형형색색 봄꽃으로 손님맞이

시종면(면장 문길만)은 18일 면민의 날에 앞서 터미널 앞 교통섬에 화사한 봄꽃을 심어 아름답고 쾌적한 모습으로 새단장 했다.
이번 봄꽃 새단장은 ‘면민의 날’ 손님맞이를 위해 시종터미널 앞 교통섬 안 공간에 꽃잔디, 마가렛, 금잔화, 메리골드 4종을 심어 밝고 화사한 이미지로 대변신을 했다.
또한 터미널 로터리에서 태간 배수로로 이어지는 구간에 꽃길을 만들어 시종면에 찾아오는 손님들과 지역민들의 눈을 즐겁게 해주고 있다.
봄꽃 새단장 작업에 참여한 노인일자리 어르신들은 “봄꽃으로 면 소재지를 예쁘게 단장하여 면민의 날 행사 손님맞이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된 것 같아 뿌듯한 마음이 든다”고 말했다.
문길만 면장은 “면민의 날에 찾아오시는 출향인 및 관광객들에게 화사한 시종면 이미지를 심어주고 면민들에게 쾌적한 생활환경을 조성하여 ‘마한의 고장 행복한 시종’을 만들기 위해 앞으로도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점수  kjs0525@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점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