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ㆍ특집 기획
양육수당 등 출산지원, 신청서 하나로 끝전남도, 31일부터 ‘정부3.0 행복출산 원스톱서비스’ 시행

전라남도는 아기를 출산했을 때 주어지는 각종 지원금과 공공요금 감면 서비스를 신청서 하나로 통합, 산모들에게 편의를 제공하는 정부3.0 행복출산 원스톱서비스를 오는 31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정부3.0 행복출산 원스톱 서비스는 출생신고와 함께 양육수당(보육료 지원), 시군별 출산지원금, 다자녀(3자녀 이상) 가정의 전기가스요금 감면 등 출산 관련 수혜 서비스 신청을 개별 기관을 방문하지 않고, 출생신고 완료 후 통합신청서를 작성하면 일괄적으로 지원받는 제도다.

 

전라남도는 지난 1월 행정자치부와 공동으로 시군 및 읍면동 업무 담당자를 대상으로 정부3.0 행복출산 원스톱서비스제도 설명회를 열고, 시군별 업무메뉴얼, 서비스 목록 및 통합신청서를 확정했으며, 담당 부서와 담당 공무원 지정을 완료하는 등 서비스 시행에 대비하고 있다.

 

16일에는 행정자치부 주재로 행복출산 원스톱 서비스 본격 시행에 대비해 시스템 사용 및 매뉴얼 교육을 전라남도와 시군 영상회의 방식으로 개최할 예정이다.

 

행복출산 원스톱서비스는 신생아의 주소지 읍면동에 출생신고서와 함께 출산 서비스 통합처리 신청서를 제출하면, 출생신고 담당 공무원이 검토 후 보건소, 복지부서, 한국전력공사, 한국가스공사, 한국지역난방 관할지사 등에 이송해 지원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