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ㆍ사고
F1경기장서 스마트폰 훔친 20대 검거

F1 경기장 등지에서 상습적으로 스마트폰을 훔쳐온 2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지난 8일 광주 동부경찰서는 삼호읍 인근에서 상습적으로 스마트폰을 훔친 혐의로 김모(22)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김 씨는 지난 1월 31께 광주 동구 한 식당에서 종업원으로 일하면서 손님의 스마트폰을 절취한데 이어 지난해 10월 28일 오전 11시께 삼호읍 F1경기장에서 대회에 참가한 선수들의 가방을 뒤져 스마트폰 4대를 훔치는 등 최근까지 F1 경기장, 식당 등지에서 총 1천만원 상당의 스마트폰 16대를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김 씨는 F1 경기장과 식당에서 종업원으로 일하며 선수와 손님들이 한눈을 판 사이 스마트폰을 훔쳐 전문 장물업자에게 헐값에 판 것으로 조사됐다.
한편 경찰은 김 씨의 여죄가 더 있을 것으로 보고 보강 수사를 벌이는 한편 김씨의 휴대전화를 매입한 장물업자를 추적하고 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