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열린마당
이마트 영암산 무화과 판매 시작

이마트가 국내산 생 무화과를 전국 60개 점포에서 판매한다. 이마트는 영암에서 재배한 무화과를 전년 대비 15% 저렴한 5800원(500g)에 공급한다.
 
국내에서 생산되는 무화과의 90%는 전남에서 생산되는데, 과육이 물러지기 쉬워 대부분 말려서 먹는 건과 형태로 판매되거나 전남 일부지역에서만 제한적으로 유통돼 왔다.
 
이마트는 6개월전부터 사전기획을 통해 100t을 준비해 5일부터 전국 60개 점포에서 판매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를 통해 영암의 230개 농가는 전체 물량의 70%를 판매할 길을 열었다.
 
이어 이마트 관계자는 "무화과는 재배시 나오는 특유의 향으로 해충이 없어 농약을 사용하지 않는다"며 "14브릭스(brix) 이상의 당도를 가진 제품을 당일 수확, 당일 배송해 소비자들에게 공급한다"고 전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