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열린마당
"지역신문도 선거 후보 광고 게재 검토"한국지역신문협회 하계연수회 - 이재오 특임장관 특강서 밝혀

전국 시군구에서 발행되는 2백여개 지역주간신문 연합체인 (사)한국지역신문협회(이하 한지협)의 2011년도 하계연수회가 8월 19일부터 20일까지 1박2일 일정으로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열렸다.
 

   
 
첫날 개회식 행사에는 김문수 경기도지사, 김상곤 경기도 교육감, 조정식 민주당 경기도당 위원장, 김학규 용인시장, 이상철 용인시의회의장을 비롯한 내빈과 정태영 한지협 중앙회장, 9개 시도협의회장 및 1백여 회원사 임직원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둘째 날인 20일에는 이재오 특임장관이 강사로 나서 '이명박 정부의 성과와 전망'을 주제로 강연했다.
 
이재오 특임장관은 '공직선거법에 후보자는 일간신문에 광고를 게재한다고 규정하고 있어 시장 군수 구청장 등 지방선거와 지역구 국회의원 후보자가 정작 유권자가 제일 많이 보는 지역신문에 광고를 내지 못하고 있다. 이것은 이명박정부가 주창한 공정사회와 모순된다'는 정태영 한지협 회장의 지적에 "국회와 논의해 꼭 개정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답변했다.  
 
이밖에도 한지협 5백여 임직원들은 이번 연수회에서 바비큐 파티와 지역신문인의 밤, 삼성에버랜드 단체관람 등의 시간을 가졌다.
 
이번 연수회를 통해 회원간의 친목도모와 지역신문의 발전방안을 논의했다. 

김철  kim72@gjon.com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